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고운동은 지금 여성 전성시대

기사승인 2021.02.26  08:40:28

공유
default_news_ad2

- 세종시 최초 시의원, 동장, 주민자치위원장 모두 여성

   
▲ 고운동은 지금 여성 전성시대
[뉴스헤드라인TV신문] 세종특별자치시에 시의원, 동장, 주민자치위원장이 모두 여성인 동이 있다.

주인공은 고운동으로 2012년 시 출범 이후 시의원, 동장, 주민자치위원장이 모두 여성으로 구성된 읍·면·동은 고운동이 유일하다.

고운동에 지역구를 둔 손현옥 세종시의회 예결위원장을 비롯해, 고운동에 주소지를 둔 이영세 의원, 시민추천제를 통해 지난 달 임용된 김민예 동장, 김현경 주민자치위원장 등이다.

특히 고운동은 다음달 중 주민자치회 전환을 앞두고 있는 만큼, 동정을 이끌어가는 여성들의 역할이 무엇보다 중요한 상황이다.

김민예 고운동장은 “다 같은 여성이다 보니 서로 간에 통하는 부분이 많다”며 “편하게 이야기 할 수 있어 더 자주 만나고 소소한 부분까지 협력할 수 있게 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방행정의 최일선 기관이 행정복지센터인 만큼 앞으로 여성의 섬세함과 부드러움으로 주민과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협력하는 고운동이 되도록 다함께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방희성 기자 bhs7535@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