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노원구, 2022년 1차 ‘노원사랑상품권’ 발행.24일 180억 규모

기사승인 2022.01.21  07:31:58

공유
default_news_ad2

- 지역 내 제로페이 가맹점 1만5085개소에서 사용 가능

   
▲ 노원구, 2022년 1차 ‘노원사랑상품권’ 발행.24일 180억 규모
[뉴스헤드라인TV신문] 서울 노원구가 오는 24일 노원사랑상품권을 발행한다고 밝혔다.

2022년 노원사랑상품권 1차 발행규모는 180억원으로 24일 오후 4시에 발행한다.

구는 설명절을 앞두고 대규모로 발행하는 이번 상품권 발행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소상공인의 매출 증진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먼저, 기존에 적용했던 구매할인율 10%를 유지한다.

노원사랑상품권에 대한 주민들의 기대에 부응하고 위축된 소비심리를 살리고자 구는 자체 재원으로 2%를 부담해 할인율을 유지하기로 결정했다.

전년과 마찬가지로 할인구매한도는 1인당 월 70만원이며 사용기한은 구매일로부터 5년이다.

보유한 상품권 권면금액의 60%를 사용하면 할인지원금을 제외하고 잔액을 돌려받을 수 있다.

올해부터 변동되는 사항도 주목해야 한다.

우선, 상품권 구매 가능 어플이 변경된다.

2022년 노원사랑상품권 상품권 구매 가능 어플은 서울페이플러스, 티머니페이, 신한쏠, 머니트리 총 4개다.

기존 사용 어플인 비플제로페이, 체크페이 등은 24일부터 신규 구매가 불가능하며 기존 구매한 상품권 이용은 가능하다.

상품권 권종도 바뀐다.

1만원, 5만원, 10만원 3개 권종으로 나뉘어져 있었으나, 올해부터는 1만원 단위 충전 방식으로 변경했다.

13만원, 57만원 등 소비자가 필요한 만큼 구매해 잔액을 최소화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전년까지는 사용 전 전액환불은 구매일로부터 7일 이내만 가능했으나, 올해부터는 상시적으로 구매취소가 가능하다.

구매한 상품권은 지역 내 위치한 음식점, 약국, 편의점, 학원 등 제로페이 가맹점 15,085개소에서 사용할 수 있다.

상품권 사용처는 어플 ‘서울페이플러스’를 다운받으면 확인가능하다.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노원사랑상품권은 대형마트, 사행성 업종, 연매출 10억원을 초과하는 학원 및 직영점에서는 사용이 제한된다.

또한, 가맹점에는 수수료가 없어 소상공인의 가맹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실제로 2020.3월 7천여 개소에서 2022.1월 기준 1만5천여 개소로 가맹점이 크게 증가했다.

구는 작년 4차례 발행된 상품권이 빠른 시간에 완판 된 점을 고려할 때 이번 1차 발행액도 조기에 소진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오승록 노원구청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도 돕고 10%할인도 받을 수 있는 노원사랑상품권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면서 “앞으로도 소상공인에게 힘이 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지원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김남목 기자 nmkwith@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