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내 땅, 불법 폐기물 투기장이 되지 않으려면 꼭 알아두세요”

기사승인 2023.02.09  07:28:26

공유
default_news_ad2

- 경기도, 사업장폐기물 불법투기 예방을 위해 이·통장 대상 방문 교육 실시

   
▲ “내 땅, 불법 폐기물 투기장이 되지 않으려면 꼭 알아두세요”
[뉴스헤드라인TV신문] 경기도가 사업장폐기물 불법투기로 인한 주민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현지 실정에 가장 밝은 이·통장을 직접 찾아가 사업장폐기물 불법투기 예방 교육을 실시한다.

교육내용은 불법투기를 의심할 수 있는 사례, 주민신고 방법, 경기도에서 운영하고 있는 사업장폐기물 신고포상금 제도 등이다.

실제로 시골에 있는 땅을 임대줬더니 순식간에 폐기물을 적치하고 도망가거나, 농지에 좋은 흙을 성토해주겠다고 하면서 폐기물 섞인 흙으로 땅을 오염시키는 경우가 빈번하다.

또 시세보다 높은 금액에 임야를 임대하고 이를 불법 폐기물 투기장으로 사용하는 사례도 있어 임대차 계약 시에는 사용 용도를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

도는 10일 여주시청 상황실에서 여주시 통리장연합회 회장, 총무, 읍면동장 40명을 대상으로 교육을 실시하고 오는 27일에는 연천군 수레울아트홀에서 이통장 96명 전원을 대상으로 교육한다.

도는 4월 말까지 사업장폐기물이 발생했던 18개 시·군을 대상으로 교육을 이어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경섭 도 자원순환과장은 “이번 사업장폐기물 불법투기 예방 교육을 통해 불법투기가 근절되길 바란다”며 “주변에 의심되는 투기행위가 있을시 국번없이 128로 적극 신고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사업장폐기물 불법투기·매립·소각 행위를 신고할 경우 최대 300만원의 포상금이 지급된다.

김태선 기자 suu2885 @nate.com

<저작권자 © 뉴스헤드라인TV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